검색 상세

뇌병변장애인의 생활체육이 자립역량강화에 미치는 영향과 평생교육적 함의

The Effects of Physical Exercise on People with Brain Lesion Disorders in Strengthening Independence Capacity and the Implications for Lifelong Education,

임태욱 (Lim, Tae Wook, 서강대학교 교육대학원)

원문보기

초록 (요약문)moremore
급변하고 있는 한국 사회에서 의식 수준이 많이 높아지고 있지만 그 저변에 놓여있는‘장애인’에 대한 의식은 그렇지 못하다. UN의 권고로 1981년 「심신장애자복지법」이 제정되면서야 비로소 장애인에게 눈을 돌리기 시작했고, 2000년대 초에 들어서면서부터는 이들의‘자립 생활’에 대해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하지만 20여 년이 지난 지금도 장애인의 존재는 시혜와 동정의 대상이지, 주체적인 사회구성원으로 인정받지 못하고 있다. 「헌법」 31조에서 보장하고 있는 교육권은 장애인에게는 제대로 보장되지 못하며, 특히 뇌병변장애인들의 ...
급변하고 있는 한국 사회에서 의식 수준이 많이 높아지고 있지만 그 저변에 놓여있는‘장애인’에 대한 의식은 그렇지 못하다. UN의 권고로 1981년 「심신장애자복지법」이 제정되면서야 비로소 장애인에게 눈을 돌리기 시작했고, 2000년대 초에 들어서면서부터는 이들의‘자립 생활’에 대해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하지만 20여 년이 지난 지금도 장애인의 존재는 시혜와 동정의 대상이지, 주체적인 사회구성원으로 인정받지 못하고 있다. 「헌법」 31조에서 보장하고 있는 교육권은 장애인에게는 제대로 보장되지 못하며, 특히 뇌병변장애인들의 교육권은 더더욱 그렇다. 이런 상황에서 장애인 교육에 있어 중요한 평생교육과 관련하여 2017년 ‘장애인평생교육법’이 「평생교육법」으로 이관되어 포괄적으로 개정되었다. 하지만 장애 유형별 교육 지원체계가 미흡하다며 최근에는 「장애인평생교육법」을 제정하여 포괄적이고 세부적인 장애인들의 평생교육 지원 확산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이 연구는 뇌병변장애인의 생활체육이 자립역량 강화에 미치는 영향과 그 평생교육적 함의에 주목하였다. 이에 평생교육 현장에서 뇌병변장애인 자립생활과 평생교육의 현 실태와 문제점은 무엇이며, 개인적, 사회적 측면이 자립생활로 전환될 수 있었던 생활체육 프로그램 ‘파워싸커’의 평생교육적 함의는 무엇인지에 대해 살펴보았다. 생활체육‘파워싸커’를 중심으로 문헌조사와 더불어, 선수로 활동하고 있는 4명의 선수를 대상으로 생활체육으로 인한 개인적 측면 및 사회적 측면의 변화와 자립역량 강화의 과정, 그리고 여기 담긴 평생교육적 함의에 대한 심층 인터뷰를 통해 질적 사례연구를 진행하였다. 이 연구를 통해 도출한 결론과 시사점은 다음과 같다. 첫째, 개인적인 측면으로는 전동휠체어를 타게 되면서 새로운 경험들이 공유되고 이전의 부정적인 장애 인식에 긍정적인 전환이 나타나고, 자신감을 얻어 강점들을 찾아내고 알아내면서 일련의 자신이 원하거나 새로운 행동에 대해 꿈이나 목표를 세울 수 있게 되었다. 둘째, 사회적인 측면으로는, ‘파워싸커’가 매개체로 작용하면서 활동의 범위가 넓어지게 되었다. 뇌병변장애인들로 구성된 팀 내 또는 팀 간의 교류라는 사회 활동을 통해 적극적인 변화, 즉 팀에서 부여된 역할을 수행하고 공유하면서 스스로 무언가를 함께 만들어나갈 수 있다는, 팀으로 소속된 공동체 의식의 변화들이 자신감으로 나타났다. 셋째,‘파워싸커’가 매개체가 되어 단기간 학습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지속적인 학습을 함으로써 적극성, 도전의식, 모험심 등 긍정적인 변화가 개인 삶에서도 전반적으로 나타났다. 또한 사회참여가 활발해지면서 뇌병변장애인들만이 가질 수 있는 동질성과 공감 능력이 확장되었다. 마지막으로는 뇌병변장애인들이 사회구성원으로서 살아가기 위해서는 자립 생활을 꾸준히 시도해야 하며, 이를 위해서는 장애인과 접점이 되는 매개체를 찾아야 한다. 그 매개체를 평생교육프로그램을 통해 찾아 나갈 수 있지만, 현실적으로 뇌병변장애인들의 평생교육적 지원체계가 아주 열악하다. 그러므로「장애인평생교육법」 제정으로 장애인 평생교육의 지원체계가 갖춰져야 하며, 장애 유형별 다양한 평생교육프로그램 개발로 장애인의 교육권을 보장하는 일이 시급하다는 점에 대해 본 연구가 시사해 주는 바가 크다고 하겠다.
초록 (요약문)moremore
In Korea’s rapidly changing society, the level of social consciousness is improving, but many people still do not think much about persons with disabilities. Following the enactment of the Welfare Act for Persons with Disabilities in 1981 at the recommendation of the UN, Korean society has shown m...
In Korea’s rapidly changing society, the level of social consciousness is improving, but many people still do not think much about persons with disabilities. Following the enactment of the Welfare Act for Persons with Disabilities in 1981 at the recommendation of the UN, Korean society has shown more interest in persons with disabilities, with much attention being paid to independent living in the early 2000s. However, even after 20 years, those who are labeled disabled are objects of pity, and are not seen as independent members of society. The right to education guaranteed by Article 31 of the Constitution is not always accessible to persons with disabilities, and people with brain lesion disorders seem to have particular difficulty in accessing this right. The lifelong education system, which is important in education for persons with disabilities, was comprehensively revised in 2017 when the Lifelong Education Act for People with Disabilities was incorporated into the Lifelong Education Act. However, recently, there have been voices calling to enact the Lifelong Education Act for People with Disabilities to expand comprehensive lifelong education support for persons with disabilities. The argument states that the education support system for people with different types of disabilities is insufficient. This study focuses on the effects of physical exercise for people with brain lesion disorders on strengthening their capacity for independence and the broader implications for lifelong education. The study examines the current conditions and issues that people with brain lesions experience with independent living and lifelong education, and focuses on the implications of Power Soccer, a physical exercise program that transitions personal and social aspects of life into independent living. A qualitative case study was conducted through a literature review centering on Power Soccer. This literature review was supplemented with in-depth interviews with four players to investigate their capacity for personal and social independence resulting from physical exercise and the implications for lifelong education. The conclusions and implications drawn from this study are as follows. In the personal realm, persons with disabilities shared the new experiences they had owing to the use of an electric wheelchair, and discussed the transition from their previous negative perception of disability to positive confidence in their own strengths. This gain in confidence led to goal-setting. Second, persons with disabilities found that the scope of activities available expanded over time as Power Soccer started to act as a medium. Persons with brain lesion disabilities became actively involved in social and other exchanges through team or exchange activities between teams made up of other people with brain lesion disabilities. Becoming part of a team boosted their confidence and led participants to feel as though they were an important part of a community with something to offer thanks to the role they played in their team. Third, as Power Soccer became a medium for continuous rather than short-term learning, study participants found that positive changes such as increased activity, a sense of being challenged, and a sense of adventure brought overall changes to their personal lives. In addition, participants found that their sense of belonging and empathy expanded as their social participation increased. Lastly, in order for people with brain lesion disorders to live as full members of society, they need to engage in ongoing efforts to live independently. To achieve this, they must find a way to connect with others with disabilities. There have been efforts to foster these connections through lifelong education programs, but the support for lifelong education for people with brain lesion disorders in the real world is still very poor. The enactment of the Lifelong Education Act for People with Disabilities will have significant implications in terms of creating a robust system to support lifelong education for people with disabilities. In addition, there is an urgent need to guarantee the right to education of people with disabilities by developing diverse lifelong education programs that meet the needs of those with different types of disabilit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