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상세

2008년 말레이시아 총선 분석 : 다종족선거구를 중심으로

A Study on 2008 Malaysian Election:Focused on Multi-Racial Constituencies

초록/요약

말레이시아에서 여당연합 국민전선은 억압-반응적 권위주의 기제를 활용하여 다수의 유권자들의 지지를 얻으며 40년 넘게 안정적으로 집권을 유지해왔다. 그러나 "정치적 쓰나미"라고 불리는 2008년 총선에서 유권자들은 야당에 유래가 없는 높은 지지를 보였고, 급기야 이는 여당의 2/3다수의석 붕괴를 야기하였다. 말레이시아에서 여당이 2/3다수의석 확보를 놓친 것은 1969년 이후 처음이다. 본 논문은 상당수의 다종족선거구가 야당으로 넘어간 것이 말레이시아 2008년 총선에서 변화의 핵심이라고 주장한다. 여·야간의 접전이 펼쳐지는 말레이인다수선거구와 야당이 선전해왔던 화인다수선거구와 달리 다종족선거구는 전통적으로 여당이 초강세를 보이며 여당승리의 견인차가 되었던 선거구이다. 본 논문은 이러한 다종족선거구에서 유권자들이 투표변화를 보인 요인들을 검토한다. 다종족선거구의 다종족적 유권자들은 부패청산에의 확고한 의지를 보였던 새로운 총리 압둘라가 부패청산을 할 능력도 의지도 없음에 크게 실망하여 여당을 강하게 벌하는 회고적 평가를 하였다. 2006-2008년에 힌두교 사원 철거를 필두로 비말레이계를 차별하는 여러 사건들이 불거졌는데 이에 여당국민전선 소속 소수종족대표정당들이 부적절하게 대응하였다. 이러한 여당연합에 대해 다종족선거구의 비말레이계 유권자들은 힌드라프 등을 계기로 결집하여 회고적으로 정부의 업적을 평가한다. 2008년 총선에서 기존에는 종족균열을 따라 투표하던 말레이계·중국계·인도계 유권자들이 동시에 종족균열이 아니라 여당의 업적을 평가하는 회고적 투표를 했다. 이렇게 다종족적 유권자들이 회고적 투표를 했을 때 말레이시아의 선거제도가 유권자들이 권력에 대한 감시와 통제라는 민주적 기능을 발휘하는 '기회'의 요소로 작동하였다.

more

초록/요약

For nearly 40 years, Malaysia's ruling government coalition was successful not only in winning elections, but also in securing two-thirds majority in parliament. But in 2008 election, massive vote-swing in favor of opposition parties took place, which denied ruling coalition's two-thirds majority in legislature. This thesis argues that the vote-swing of voters in multi-racial constituencies was the driving force of the watershed election in Malaysia. In previous elections, unlike Malay-majority constituencies and Chinese-majority constituencies, ruling coalition received predominant support in multi-racial constituencies. But in 2008 election, multi racial electorates in multi-racial constituencies voted against the ruling coalition. This thesis focuses on multi-racial constituencies and explores the main factors which caused the change of voters. Malay, Chinese and Indian electorates in multi-racial constituencies were disappointed at Abdullah Badawi's failure of eradicating corruption. It is also noted that there were several ethnic issues which made non-Malay electorates upset. The ethnic parties in ruling coalition were passive in representing each ethnic group's interest which let down the non-Malay electorates and caused them to desert the ruling coalition. When the multi-racial electorates simultaneously ceased voting along ethnic cleavage and voted retrospectively, the ruling coalition ethnic parties' advantage of winning cross-ethnic votes disappeared.The unprecedented change of voting pattern of multi-racial voters undermined Malaysia's authoritarian rule.Malaysia's electorate system which previously was a mere ritual providing a cloak of legitimacy for authoritarian rule, worked as a democratic surveillant-regulating system, leading to the expectation of democratic two-party system to advent in Malaysia.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