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상세

胡亂時期 斥和論理 再考

서선주 (서강대학교 교육대학원)

원문보기

  • 발행기관 서강대학교 교육대학원
  • 지도교수 계승범
  • 발행년도 2020
  • 학위수여년월 2020. 2
  • 학위명 석사
  • 학과 및 전공 교육대학원 역사교육
  • UCI I804:11029-000000065217
  • 본문언어 한국어
  • 저작권 서강대학교 논문은 저작권보호를 받습니다.
초록 moremore
조선은 1627년 정묘호란을, 1636년 병자호란을 겪었다. 호란시기 조선에서는 후금(청)의 형제(군신)관계 수립요구에 당파와 조야를 막론하고 척화론이 비등했고, 다수의 척화파와 소수의 주화론자는 이 요구를 놓고 척화․주화 논쟁을 벌였다. 후금(청)에 비해 전력이 열세인 상황, 명의 군사적 지원을 기대할 수 없는 상황에서도 척화론은 공론이었다. 국가의 존망을 다투는 상황에서 척화파는 어떤 논리에 기초해 척화론을 주장했을까? 어떻게 다수의 압도적 지지를 받을 수 있었을까? 이러한 문제의식에 기대어, 선행연구를 바탕으로 사대의리․...
조선은 1627년 정묘호란을, 1636년 병자호란을 겪었다. 호란시기 조선에서는 후금(청)의 형제(군신)관계 수립요구에 당파와 조야를 막론하고 척화론이 비등했고, 다수의 척화파와 소수의 주화론자는 이 요구를 놓고 척화․주화 논쟁을 벌였다. 후금(청)에 비해 전력이 열세인 상황, 명의 군사적 지원을 기대할 수 없는 상황에서도 척화론은 공론이었다. 국가의 존망을 다투는 상황에서 척화파는 어떤 논리에 기초해 척화론을 주장했을까? 어떻게 다수의 압도적 지지를 받을 수 있었을까? 이러한 문제의식에 기대어, 선행연구를 바탕으로 사대의리․재조지은․보편문명(중화)․부자관계에 기초한 척화논리를 살펴보았다. 사대의리에 기초한 척화논리는 성리학의 화이론에 기초한 것이다. 조선은 대명사대를 대외정책으로 정했고, 이후 사대의리는 강화되는 경향을 보였다. 요컨대 2백여 년에 걸친 기간 동안 성리학에 기초한 사대의리는 조선지식인에게 점차 내재화되었고, 이러한 상황에 비추어 볼 때 호란시기 사대의리에 기초한 척화론이 공론으로 결집되었다고 볼 수 있다. 재조지은에 기초한 척화논리는 임진왜란 당시 명이 망해가던 조선을 다시 세워주었으니 이에 보답해야 한다는 보은의식에 기초한 것이다. 재조지은은 사대의리에 대한 인식을 더욱 강화했고, 인조반정세력은 재조지은으로 더욱 강화된 사대의리를 절대적 가치로 간주하던 조선지식인의 보편적 정서를 활용해 광해군의 배명친후금정책을 비판하며 반정을 일으켰다. 하지만 인조정권은 정묘호란 당시에는 후금과 형제관계를, 병자호란 당시에는 청과 군신관계를 맺었다. 요컨대 재조지은은 조선지식인의 사대의리 인식을 더욱 강화한 관념이자 인조반정세력의 정권교체 명분으로 활용된 관념으로, 부차적 척화논리에 불과했다. 보편문명(중화)에 기초한 척화논리는 여말선초 중화인식의 질적 전환이 일어난 결과, 당대인의 대명인식 속에 두 차원의 대명인식, 곧 특정국가로서의 명에 대한 인식과 보편적 중화문명을 상징하는 명에 대한 인식이 존재했음에 기초한 것이다. 중화인식의 질적 전환은 보편문명으로서의 중화의 기준을 가지고 명을 상대화해 비판할 수 있는 단계까지 이르게 했다고 보았다. 따라서 호란시기 척화론은 명이라는 특정국가에 대한 맹목적 종속 또는 당시 국제정세에 대한 오판에서 비롯된 결과가 아니라, 조선군신과 지식인이 명이 상징하는 중화문명에 대한 가치를 공유했기 때문이라고 보았다. 요컨대 호란시기 척화파가 지키고자 했던 것은 보편적 중화문명을 상징하는 명이라고 보았다. 부자관계에 기초한 척화논리는 유교이념 중 하나인 효에 기초한 것으로, 명과 조선의 관계를 부자관계로 본 것이다. 부자관계는 상황을 초월하는 절대적 관계로, 호란시기 척화론의 기저에 부자관계에 대한 인식이 강하게 깔려 있었기에 조선은 천자, 곧 군부를 바꾸는 데 심각한 윤리적 부담을 느꼈다고 보았다. 한편 죽음을 불사하면서까지 대명의리를 강조한 이면에는 양반지배층의 기득권, 곧 유교적 지배질서를 고수하기 위한 현실적 이유도 강하게 깔려 있었다고 보았다. 이상 4가지 관점에서의 척화논리를 살펴본 바, 호란시기 척화론이 공론을 주도한 이유를 단순히 사대의리나 재조지은이나 보편문명(중화)만으로는 설명하기 어렵다. 이보다는 효에 기초한 부자유친의 논리가 조선의 국가정체성으로 확고했고, 조선지배층의 현실적 이해관계가 첨예하게 얽혀 있었기 때문이라고 보는 것이 합리적이다. 주제어 호란시기, 척화논리, 척화론, 척화파, 사대의리, 재조지은, 보편문명(중화), 부자관계
초록 moremore
Joseon was invaded by Hugeum in 1627(Jeongmyohoran) and by Qing in 1636(Byeongjahoran). In Joseon during the time of Horan(胡亂時期), Cheokhwaron was boiling over, regardless of party affiliation and the whole nation, when Hugeum(Qing) demanded sibling relationship(father-son relationship), and a majori...
Joseon was invaded by Hugeum in 1627(Jeongmyohoran) and by Qing in 1636(Byeongjahoran). In Joseon during the time of Horan(胡亂時期), Cheokhwaron was boiling over, regardless of party affiliation and the whole nation, when Hugeum(Qing) demanded sibling relationship(father-son relationship), and a majority Cheokhwapa(斥和派) and a minority Juhwapa(主和派) argued over the demand. Cheokhwaron was public opinion in Joseon, despite its inferior power to Hugeum(Qing) and the inability to expect Ming military support. In the face of the nation's fate, On what logic did Cheokhwapa claim Cheokhwaron? How could Cheokhwaron win overwhelming support? Based on this critical mind, this thesis has been examined on Cheokhwaron based on Sadaeeuiri(事大義理), Chaejochieun(再造之恩), Universal Civilization (Junghwa, 中華) and father-son relationship based on the prior study. The logic of Cheokhwa based on Sadaeeuiri is based on Sino(華)-Barbarian(夷) dichotomy of Neo-Confucianism. Joseon set Daemyeongsadae(對明事大) as a foreign policy and Sadaeeuiri has since tended to strengthen in Joseon. In short, Sadaeeuiri based on Neo-Confucianism has gradually become embedded in Joseon intellectuals over a period of more than 200 years and in light of these circumstances, Cheokhwaron based on Sadaeeuiri was united as a public opinion during the time of Horan. The logic of Cheokhwa based on Chaejochieun is based on a sense of gratitude that Joseon should repay Ming's favor, as it rebuilt Joseon that was doomed during Imjinwaeran(壬辰倭亂). Chaejochieun further strengthened the perception of Sadaeeuiri and Injobanjeong-seryeok(仁祖反正勢力) mounted a coup by criticizing the Gwanghaegun(光海君)’s Baemyeongchinhugeum-jeongchaek(排明親後金政策), using the universal sentiment of Joseon intellectuals who regarded Sadaeeuiri, which was strengthened by Chaejochieun, as absolute values. However, Injojeonggwon(仁祖政權) had sibling relationship with hugeum at the time of Jeongmyohoran and King-Vassal relationship with Qing at the time of Byeongjahoran. In short, Chaejochieun was only secondary logic of Cheokhwa, as it was a concept that further strengthened Joseon intellectuals' perception of Sadaeeuiri and used by Injobanjeong-seryeok as a pretext for a change of government. The logic of Cheokhwa based on universal civilization(Junghwa) is based on the fact that, as a result of the qualitative transformation of Perception of Sinocentrism during the Late Goryeo and Early Joseon, there were two levels of Cognition about Ming: a perception of Ming as a specific country and a perception of Ming as a universal Chinese civilization. The logic of Cheokhwa like this considered that the qualitative transformation of Perception of Sinocentrism led to a relatively critical stage for Ming with Junghwa's standard as a universal civilization. Therefore, Cheokhwaron during the time of Horan was not attributed to blind dependence on a particular country called Ming or misjudgment of the international situation at that time, but to the king, his subjects and intellectuals of Joseon sharing the value of universal civilization that Ming symbolizes. In short, what Cheokhwapa wanted to protect during the time of Horan was Ming, which symbolizes universal Chinese civilization. The logic of Cheokhwa based on father-son relationship is based on filial piety, one of the Confucian ideologies, which viewed the relationship between Ming and Joseon as father-son relationship. The logic of Cheokhwa like this considered that father-son relationship was an absolute relationship that transcends the situation and Joseon felt a serious ethical burden in changing Cheonja(天子), in other words Gunbu(君父), because there was a strong awareness of father-son relationship at the base of Cheokhwaron during the time of Horan. On the other hand, the logic of Cheokhwa like this considered that there were strong practical reasons behind Joseon intellectuals emphasis on Daemyeongeuiri to the extent of their death, namely the vested rights of the ruling class, the Confucian order of rule. Looking at the logic of Cheokhwa from four perspectives above, it is difficult to explain the reasons why Cheokhwaron led the public opinion even during the time of Horan simply by Sadaeeuiri, Chaejochieun or Universal Civilization(Junghwa). Rather, it is reasonable to assume that the logic of Bujayuchin(부자유친) based on filial piety was firmly established as the national identity of Joseon and that the real interests of the Joseon rulers were sharply intertwined. keywords during the time of Horan, The logic of Cheokhwa, Cheokhwaron, Cheokhwapa, Sadaeeuiri, Chaejochieun, Universal Civilization(Junghwa), father-son relationship